Skip to content

조회 수 155 추천 수 0 댓글 0
Atachment
첨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미사 참례의 중단, 신앙생활의 단절을 의미하는가?

혹독한 박해시기에 미사에 참례하고 싶어도 참례할 수 없었던 신자들은 어떻게 신앙을 굳건히 지켜낼 수 있었을까요? 그들은 “내가 세상 끝 날까지 언제나 너희와 함께 있겠다”(마태 28,20)고 하신 그리스도의 약속을 굳게 믿으며 희망과 사랑 안에서 끊임없이 기도함으로써 시련의 시기를 이겨냈습니다. 어떻게 보면 그들은 부활의 희망을 간직한 채 기약 없는 사순 시기를 보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지금 우리가 겪는 이 고통과 시련의 시간도 결국 지나갈 것입니다. 그때 우리 가운데 남아 있게 될 것이 무엇일까요? 상처와 아픔, 미움과 원망, 혐오와 비난, 분열과 다툼 등 온갖 부정적인 감정과 행위가 지배할 지도 모릅니다. 우리 마음 안에 믿음과 희망과 사랑이 머물 자리가 있을까요? 우리가 지금 이 순간에 마련하지 못한다면 우리도 그 절망의 대열 어딘가에 서 있게 될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신자들과 함께 봉헌하는 공동체 미사가 잠시 중단된 이 상황이 어떤 신앙적인 박해로 인한 것은 아니지만 모든 신앙인들에게 ‘도전’인 것은 사실입니다.

 

종교적 혐오와 비난이 난무하는 지금, 건강하고 아름다운 사회를 위해, 다른 이들의 행복과 선익을 위해 우리 신앙인들이 해야 할 역할이 무엇인지 진지한 성찰이 필요한 때입니다. 무엇보다 미사에 참례할 수 없다고 우리의 신앙생활이 중단될 수는 없습니다. 매번 우리는 주님의 기도에서 “오늘 저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시고”라고 말하지만 우리 삶의 참된 양식인 ‘주님의 몸’, 곧 미사에서 주어지는 성체를 모시기를 얼마나 간절히 열망해 왔는지 돌아보아야 합니다. 그날 미사의 독서와 복음을 읽고 묵상하며 하느님 말씀에 머무는 기쁨을 발견하십시오. 사순 시기의 정신에 따라서 기도와 자선과 단식을 더 적극적으로 마음을 다해 실천해 보십시오. 그동안 습관적으로 미사에 참례하면서 너무 익숙해진 나머지 우리가 일상에서 잊고 있었던 하느님의 놀라운 선물에 대한 열망과 감사의 마음을 더 키우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입니다.

(가톨릭신문에서 발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0 2022년 천주교마산교구 사제, 부제 서품식 file 마르티노 2022.01.09 265
» ■ 미사 참례의 중단, 신앙생활의 단절을 의미하는가? file 본당신부 2020.03.14 155
108 치밀하게 속이는 신천지 '모략전도' file 본당신부 2020.03.08 105
107 미사참례 못하더라도 주일을 거룩하게 지내는 방법 본당신부 2020.03.06 368
106 신천지 관련 글입니다! iamjoa 2020.03.06 77
105 사순 제1주일 - 공지사항 사무실 2020.02.29 48
104 본당 교우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iamjoa 2020.02.28 95
103 마산ME 190차 주말 안내 file 홍보분과 2018.06.28 237
102 188차 ME주말 안내 file 마르티노 2018.02.26 186
101 낙태죄 폐지 반대 100만인 서명운동 돌입 file 홍보분과 2017.12.09 157
100 제220차,221차 꾸르실료 안내 file 홍보분과 2017.12.09 81
99 2018년 186차 ME주말 안내 file 홍보분과 2017.12.07 95
98 ◆ 2017년 크리스마스씰 판매 file 홍보분과 2017.12.03 103
97 ◆ 어려운 이웃돕기 김장행사 file 홍보분과 2017.12.03 88
96 ◆ 돈보스코회 레몬,생강청판매 file 홍보분과 2017.12.03 201
95 ◆ 합동 판공성사 file 홍보분과 2017.12.03 65
94 ◆ 본당 신자 현역 군인 주소파악 file 홍보분과 2017.12.03 84
93 ◆ 제24대 사목회장 인사말씀 file 마르티노 2018.10.10 665
92 ◆ 본당 제24대 사목위원 임명 file 마르티노 2018.10.10 225
91 ◈ 18년 09월3주 전출 알림 file 홍보분과 2018.09.16 11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 7 Next
/ 7

51492 창원시 성산구 가음정로 107-24 천주교 가음동성당 [ Gaeumro 107-24 Sungsan-gu, Changwon-si, Gyeongsangnam-do ]
주임신부 이창섭 아우구스티노 ‖ 전교수녀 김경하 가브리엘라 I 김유희 요한피셔 사무실 055-282-3667 ‖ FAX 055-275-3420
사무장 이우철 야고보 e-mail : lwc8290@naver.com
홈페이지 관리자 최병창 스테파노 e-mail : chang4802@daum.net

Copyright (C) 2020 Diocese of Masan. All rights reserved.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